참신한 증강현실 어플 세카이카메라 (Sekai Camera)

증강현실?

증강현실(Augmented Reality, AR)은 가상현실(Virtual Reality)의 한 분야로 실제 환경에 가상 사물을 합성하여 원래의 환경에 존재하는 사물처럼 보이도록 하는 컴퓨터 그래픽 기법이다. 증강현실은 가상의 공간과 사물만을 대상으로 하는 기존의 가상 현실과 달리 현실세계의 기반위에 가상의 사물을 합성하여 현실세계만으로는 얻기 어려운 부가적인 정보들을 보강해 제공할 수 있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이러한 특징 때문에 단순히 개임과 같은 분야에만 한정된 적용이 가능한 기존 가상현실과 달리 다양한 현실환경에 응용이 가능하며 특히, 유비쿼터스 환경에 적합한 차세대 디스플레이 기술로 각광받고 있다. (위키백과)

증강현실 ? 사실 특별한건 없고 위키백과 설명처럼 보는 사람 즉 유저 입장에서 가상의 사물이 실제와 합성하게 보여서 정보를 주는 것들이다. 아이폰에서 이게 가능한 이유는 다들 아는것처럼, 전자나침반, GPS, 카메라 덕분이다. 즉 아이폰의 내장된 테크놀로지가 적용된 비디오화면을 통하여  가상사물과 현실이 조합된 또다른 세계를 볼수 있게 되는것이다.

1. Layar

무료 어플중 가장 대중적인 증강현실 어플로서 구글검색에 의한 위치 자기주변을 중심으로한 트위터의위치 등을 볼수가 있다.

2. Navigator

무료어플로서 레이아의 작은화면 보다 넓은 와이드 화면을 제공하며 구글맵으로 위치를 지정한 곳의 정보를 카메라 화면으로 보여준다.

3. Wikitude

무료어플로서 위키와 연계된 정보를 증강현실로 보여준다.

4. NearestPlaces

2$ 유료 어플로서 별다른 초기 터치 없이 바로 화면에 찾을려고 하는테마를 보여준다. 터치만 하면 검색을 통하여 정보를 보여준다.

5. Sekai Camera

역시 무료 증강현실어플 이지만, 상기의 어플들과는 다르게 사용자 참여의  Social Networking 증강현실 어플이다.

예를들어 주차장에서 차 실내를 찍고 Post를 하면,

주차장 밖에서 이전에 포스트 했던 사진을 증강현실을 볼 수가 있다. 근데 이렇게 해서 주차위치를 찾고 하는것은 아니지만(GPS오차),   차에 근접할수록 포스팅이 점점 커지는 변화가 있긴해서 얼추 비슷한 곳까지 안내를 받을 수 있긴하다.

하지만 원래의 목적은 자기위치 시스템에 기반한 현실에서의 Posting 기능을 통한 Social Networking이다. 예를 들어 식당같은데 가서 “여기는 짬뽕이최고” 이렇게 적어 포스팅 하면, 다른 아이폰 유저가 들어와서 Sekai Camera로 주변을 보게 되면 둥실둥실 떠다니는 포스팅을 아래와 같이 볼수가 있게 된다는 원리다.

무료치고는 굉장히 재밌는 어플이고 사용자가 많으면 많을수록 도움이 많이 될듯하다.

아쉽게도 아직은 일본 앱스토어에서만 설치할수 있기 때문에 일본어 계정을 하나 만들어야 한다.

일본어 계정 만드는 방법은 미국계정 만드는 방법을 검색해서 만들기 바란다.  방법은 완전 똑같다. (5분이면 끝..)

ps.세카이 카메라가 글로벌 어플로 풀렸네요 이제 좀 사용자들끼리의 네트워킹이 활발해질듯..

태그: , , , , , ,

4개의 답글 to “참신한 증강현실 어플 세카이카메라 (Sekai Camera)”

  1. 박관호 Says:

    흐흣, 코멘 남기신 분이 계시길래 구경왔습니다//. 레이아는 깔아놓고 신기해서 만지작거리기만 몇번. 주변의 트윗을 띄워주는 건 재밌더군요. 세카이카메라도 재밌어 보이는군요. 지금 당장 일본계정만들러~

    • cadteam Says: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본문에도 있지만 세카이 카메라는 사용자가 많을수록 괜찮을것 같습니다. 아무래도 일본계정 만드는 문제 때문인지 사용자가 많지는 않은듯 하네요

  2. Catch Says:

    그럼 이 글은 ‘AR 이 아닌 것을 맞다고 우기면서 방문객을 늘려보려는 글’ 인가요?
    (실제로 Layer 는 증강현실이 아니라는 글에서의 cadteam 님의 리플을 보고 이 곳을 찾아왔습니다.)

    그 글을 쓴 분도, 그리고 cadteam 님도 방문객을 늘려보려고 글을 쓴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생각은 다를 수 있으나, 남의 의도를 곡해한다던가 남의 의견을 궤변이라고 한다거나 하시는 말씀은 좋지 않게 보이네요.

    제 개인적으로는 일단 저는 위의 어플들이 AR 인지 아닌지에 대해서는 반반의 의견입니다. 일단, 어느정도 정의와는 들어 맞는거 같아서 AR 인것 같기도 하고…
    하지만, 그렇다고 카메라의 정보를 전혀 이용하지도 않으니 AR 이 아닌 것 같기도 해서요. (즉, 아이폰에 있는 어플들 모두가 현재로써는 카메라를 가린다 하더라도 완전히 동일하게 작동하죠. 결국에는 나침반에 카메라 화면만 뿌려주는 것과 기본적으로는 전혀 다르지 않는데, 이걸 과연 AR 이라고 부를 수 있느냐… 라는 것이 제 개인적으로 의아한점입니다.)

    어쨌건 증강현실에 대한 의견과 어플 소개는 잘 봤습니다. 표현만 조금 적절하게 해주셨다면 더욱 좋았을것 같아 아쉬움에 리플을 남겨봅니다.

    • cadteam Says:

      어쨋든 기분나쁘셨다면 죄송합니다만.. 제가 지적하고 싶었던것은 객관적 증명없이 자극적인 제목(?)을 포스팅한것처럼 보여서 그렇습니다. 이포스팅 제목도 그렇게 자극적인가요? 보시는 것처럼 이글도 방문객이 그렇게 많은 포스트가 아닙니다. 객관성을 더하기 위하여 위키자료를 인용했으니 한번 읽어보시고요. 별다른 곡해의도는 없고요 적어도 포스팅 할때는 자극적인 제목보다는 위키자료나 백과사전같은 객관적 자료라도 인용해서 기술을 논했으면 하는 생각입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